문화/연예

"너는 내 운명" ‘새싹 사위’ 강남, 장인-장모 위한 흥 폭발 노래 선물…8.5 ‘최고의...

(반려동물뉴스(CABN)) 장인어른, 장모님만을 위해 노래 선물을 준비한 ‘새싹 사위’ 강남이 ‘최고의 1분’ 주인공이 됐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8일(월)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은 가구 시청률 1부 6.4%, 2부 7.4%로 이날도 어김없이 동시간대 1위와 월요 예능 1위를 기록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화제성을 주도하는 ‘2049 타깃 시청률’ 역시 2%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고, 분당 최고 시청률은 8.5%까지 올라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는 최수종♥하희라 부부의 이야기를 시작으로 강남♥이상화, 조현재♥박민정 부부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하희라는 지난주에 이어 스페셜 MC로 스튜디오에 함께했다.

강남♥이상화는 이상화의 부모님 댁에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상화가 어머니와 산책을 나간 사이 강남은 장인어른과 단둘이 남아 어색한 시간을 보냈다. 평소 너스레를 잘 떨기로 유명한 강남은 여러 주제로 대화를 시도하며 어색한 분위기를 풀어보려 했지만 이는 쉽지 않았다. 강남은 장인어른을 따라 잔디 깎기, 낚시에 도전하는가 하면 장작 패기에 나서는 등 장인어른과 친해지기 위해 노력했다. 그러나 서투른 강남의 모습에 매번 장인어른이 직접 나서게 돼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강남은 “아들 결혼식에서 축가 부를 때 강남을 다시 봤다. 너무 보기 좋았다”라는 이상화 부모님의 말에 “사실 어머님 아버님이 제가 노래 부른 거 좋아하셨다고 해서 ‘노래해드려야겠다’ 싶었다”라고 대답했다. 이에 이상화의 부모님은 엄지를 치켜세우며 진심으로 좋아했고, 강남은 춤까지 추며 화끈한 무대를 선보였다. 장인어른, 장모님만을 위한 무대를 선보인 ‘새싹 사위’ 강남의 모습은 훈훈함을 안기며 이날 분당시청률 8.5%로 ‘최고의 1분’을 차지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