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연예

‘맛 좀 보실래요?’ 서하준, 심이영에 누나 결혼하자 닫혀 있던 심이영 마음 열리나?

(반려동물뉴스(CABN)) SBS 새 아침드라마 ‘맛 좀 보실래요?’의 심이영이 서하준으로부터 프로포즈를 받는다.

오늘 11월 14일 오전 8시 35분 방송된 SBS 아침드라마 ‘맛 좀 보실래요?’ 에서는 심이영과 서하준의 러브라인에 진전이 있었다. 지난 1,2회에서 강해진(심이영 분)은 군 제대 후에도 계속해서 자신에게 직진 애정 공세를 보이는 이진상(서하준 분)을 거부하는 모습을 보였다.

해진은 자신의 동생 친구이기도 한 진상을 남자로 여기지 않았고 2회 마지막 엔딩에서는 “불쌍해서 잘해줬다. 분명히 말하지만 나한테 너는 남자 아니야. 생각도 없고 미래도 없고 너만 보면 한심해 그러니까 정신차리고 살아”라고 소리치기도 했다.

하지만 오늘 14일 방송된 3회에서 진상이 실연의 아픔으로 쓰러지자 걱정하는 해진의 모습이 비쳐졌다.
이어 해진은 아픈 진상을 찾아가고 “너는 내가 그렇게 좋니? 죽을 정도로 좋아? 그래 사귀자”라며 진상에게 닫혔던 마음을 열었다. 진상은 해진을 위해 서툰 솜씨로 도시락을 직접 싸서 주며 “내가 누나에게 해줄 수 있는게 아무것도 없잖아. 내가 누나 꼭 행복하게 해줄게”라고 말해 해진에게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어지는 장면에서 진상은 해진을 향해 “결혼하자”라고 고백해 두 커플의 앞날이 어떻게 될지 궁금증을 모은다.

SBS의 새 아침드라마 ‘맛 좀 보실래요?’는 주인공의 ‘성장’과 ‘코믹’을 맛있게 버무린 이야기로 모든 이들에게 공감을 안겨줄 유쾌 발랄 가족통속극이다. 매주 아침 8시 35분 방송.